Sony | G81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8:06:24 18:52:33


중고로 구매한 스파크 12년식.

에어컨을 트는순간 식초냄새가 작렬합니다.

보통은 이런 악취가 나게되면 에어컨 사용후 시동을 끄기 전 10분정도 송풍모드로 가동하면 에어컨 실내기의 에바포레이터 (이하 증발기) 에 모인 습기가 마르지만..

제 차는 이 방법으로 해결될 상황은 아니었습니다.

결국 에바크리닝을 실시하기로 했죠.

에바크리닝 약품은 여러가지 종류가 있으나, 마트 등지에서 팔리는 훈증캔, 탈취 스프레이들은 효과가 굉장히 미미합니다.

세정효과를 볼려면
1. 뿌리면 거품이 나오는 에바크리닝 약품 (IP* , D*D2 , 기타 거품식 에바크리닝 약품)

2. 뿌리면 알콜계 세정액이 분무되는 에바크리닝 약품 (국내에 파는건 뷔** Disinfectant spray 제품이 유일할겁니다.)

를 쓰는게 좋습니다.

문제가 있다면, 뷔** 사 약품은 제가 손님차 정비하면서 한번 써봤는데, 알콜계다보니 냄새가 끝장날정도로 안좋고, 증발기가 사람이 볼수 있는곳에 노출이 된 차량이 아니면 증발기에 골고루 분사하기가 애매합니다.

물론 장점도 있습니다. 알콜계고 뿌리면 금방 증발하므로 히터/에어컨 박스 주위에 물먹으면 큰일나는 전자장치들이 위치하고 있는 차량에서 작업할때 안전하다는 거죠.

어찌되었던, 제 스파크는 에어컨 박스 주위에 그런 민감한 물건이 있지도 않을 뿐더러, 증발기 위치가 사람이 볼수 없는데 있으므로 거품식 크리너를 시공하기로 했습니다.

Sony | G81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800 | No flash function | 2018:06:24 19:00:05


에바크리너를 시공하기에 앞서, 에어컨을 최저온도 + 최대풍량으로 돌려서 증발기 쪽에 물기가 맺히게 만들어 둡니다.

그후, 시동을 끄고 에어컨 시스템을 조금 분해 해줍니다.

스파크의 에어컨 시스템 공기 흐름은

외/내기 플랩 -> 에어컨 필터 -> 블로워 모터 -> 히터저항 -> 에어컨 증발기 -> 히터코어 -> 모드 셀렉트 도어 -> 각 송풍구

순으로 되어있습니다.

히터저항과 증발기 사이에 구멍을 뚫고 그 구멍을 통해서 약품을 주입할겁니다.

Sony | G81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1250 | No flash function | 2018:06:24 19:04:27


황색 십자 피스가 박혀있는 자리가 에바크리닝 약품 주입구가 될 자리입니다.

저 자리의 바로 왼쪽에 에어컨 증발기가 있고 오른쪽에 네모난 구멍이 히터저항이 꽂히는 자리지요.

Sony | G81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1000 | No flash function | 2018:06:24 19:04:30


글로브 박스이서 보면 대략 이런 느낌입니다.

히터저항을 떼기위해 조수석 하단 에어덕트, 히터코어 파이프 커버, 에바 핀 센서/냉각 수온센서 커넥터를 탈착해야 합니다.

또한 히터코어 파이프 커버를 떼면 나오는 히터코어 파이프는 엔진 냉각수가 지나갑니다. 엔진이 열을 받은 상태면 굉장히 뜨겁겠죠?

작업시 반드시 화상주의.

Sony | G81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8:06:24 19:13:05


피스 뚫은 자리에 약품 주입호스를 꼽고 에바크리닝 사용설명서를 보고 약품을 분사하면 됩니다.

거품식 에바크리너는 증발기 쪽으로 약품을 밀어 넣을려면 블로워 모터가 돌아가야 하니, 히터저항을 원래 자리에 장착하고 바람을 최대한 강하게 틀면서 약품을 주입해야 합니다.

그리고 스파크는 블로워 모터 하부에 모터 냉각용 공기 호스가 에어컨 박스에 연결되어 있는데, 약품 주입시 반드시 분리해줘야 합니다.

약품이 모터로 흘러들어가면 모터 회전부가 망가질 가능성이 큽니다.

약품을 주입해서 거품이 가득 차면 송풍구에서 바람이 안나옴과 동시에 블로워 모터쪽에서 끼릭끼릭 하는 소음이 나는데,

거품이 가득찬 상황이므로 약품주입을 중단하고 에어컨을 완전히 꺼줍니다.


Sony | G81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400 | No flash function | 2018:06:24 19:45:22


블로워 모터를 떼고 본 거품의 모습.

거품이 아주 꽉 들어차 있습니다.


스파크는 에어컨 시스템 크기가 아주 작은 차량에 속하므로 300ml 정도의 거품식 캔으로 3번정도 저리 거품으로 꽉 채울수 있습니다.

좀더 깨끗하게 만들고 싶다면 몇번정도 에바 크리닝 작업을 반복해줍니다.

Sony | G8141 | Pattern | 1/100sec | F/2.0 | 0.00 EV | 4.4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8:06:24 20:15:12


에바크리닝이 끝나면 에어컨필터는 반드시 신품으로 교환.



Sony | G81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500 | Off Compulsory | 2018:06:24 20:15:27


바람 흐르는 방향은 꼭 맞춰서 필터를 장착해줍니다.


Sony | G8141 | Pattern | 1/100sec | F/2.0 | 0.00 EV | 4.4mm | ISO-640 | Off Compulsory | 2018:06:24 20:19:46


에바크리닝후 히터저항에 묻은 거품은 가볍게 털어줍니다.

Sony | G8141 | Pattern | 1/100sec | F/2.0 | 0.00 EV | 4.4mm | ISO-1000 | Off Compulsory | 2018:06:24 20:19:51


히터저항을 뗀 자리에서 보이는 거품 모습

조립은 분해의 역순.

구멍 뚫은곳도 에바크리너에 동봉된 마개를 이용해 잘 막아주면 됩니다.


저 같은 경우는 거의 4번을 거품으로 채우고/ 말리고를 반복했으니, 많이 깨끗해졌겠죠.

이제 악취에서 당분간 해방되겠네요.



Posted by SonicGTR HDS-GTR
{ ? }※ 스팸 트랙백 차단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