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년전 새로 이사를 오면서 같이 구입했던 PC방 의자입니다. 인조가죽으로 되어 있었지만 제 체형에는 맞지 않아 앉을때마다 허리가 아픈 문제가 있었던 의자입니다.

5년동안 꾸역꾸역 쓰다가 의자가 망가지기 시작해서 새로 알아보던 도중, 제 눈에 띈 의자가 있었습니다.

 

 

JÄRVFJÄLLET 예르브피엘레트 사무용 팔걸이의자, 군나레드 다크그레이, 블랙

JÄRVFJÄLLET 예르브피엘레트 사무용 팔걸이의자, 군나레드 다크그레이, 블랙. 사람의 체형은 모두 조금씩 다릅니다. JÄRVFJÄLLET/예르브피엘레트 회전의자는 머리받침, 허리보호 등받이 쿠션, 시트

www.ikea.com

 

이케아에서 판매하는 예르브피엘레트 의자가 그 주인공인데요.

제가 웬만하면 메쉬소재 의자를 안 살려고 했지만 이케아 매장에서 직접 앉아보고 제 체형에 의외로 잘 맞는듯 싶어 그대로 구매로 이어졌습니다.

매장에 직접 가서 의자 패키지를 구매합니다.

이런 덩치 큰 가구들은 대형가구용 카트를 이용하면 편리하게 운반이 가능합니다.

예르브피엘레트 의자는 팔걸이를 별도로 판매하고 있으므로 팔걸이 패키지도 같이 구매해야 합니다.

의자 본체는 경차 뒷좌석에 충분히 실을수 있는 사이즈로 패키징 되어 있습니다.

집까지 가져온 의자 패키지를 본격적으로 조립해 보겠습니다.

상자에 칼로 개봉하지 말라는 표식이 그려져 있는데, 그 이유는 칼을 조금이라도 깊숙히 넣으면 내용물에 상처를 낼수 있을 정도로 여유공간 없이 포장이 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불편하더라도 손으로 떼서 개봉하는것이 좋습니다.

구성품을 전부 확인해 봅니다.

등받이 프레임, 방석 프레임 , 허리받침대, 목 받침대, 방석 쿠션, 등받이 메쉬, 의자 다리, 가스 스프링, 바퀴 5개, 팔걸이 2개 및 볼트 셋트 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의자 조립에 필요한 육각 렌치는 기본으로 따라오고 별도로 십자 드라이버 하나만 준비하면 됩니다.

이케아 가구는 그림만 보고 조립을 할수 있게 설명서가 되어 있습니다.

설명서를 보면서 천천히 조립을 하면

의자가 완성됩니다.

왼쪽이 글 첫번째에 나와있던 게이밍 의자 맞습니다.

3년차부터 인조가죽이 트기 시작하더니 5년차인 지금은 보기싫은 흉물이 되어 버렸습니다.

의자를 움직일때마다 날리는 비닐 가루는 덤이고요.

15만원 주고 산 의자였는데 5년 썼으면 많이 쓴 거겠죠?

의자에 앉은 모습.

키 170cm 정도에 상체 길이가 다리 보다 긴 체형입니다. (즉, 앉은키가 큽니다.)

허리받침 쿠션과 목 받침은 높이 조절기능이 있고, 방석도 앞으로 뺄수 있으며 (사진은 최대한 안으로 넣은 상태)

등받이는 똑바로 선 상태에서 뒤로 30도 정도 젖혀집니다.

 

가격이 팔걸이 포함 229,000 원으로 이케아 물건 치고는 조금 비싸다는 느낌이지만,

하중을 직접 받는 부분 (프레임, 조정레버) 부는 전부 쇠로 구성되어 있어 견고함을 느낄수 있습니다.

의자 방석 메모리폼은 제가 타는 경차의 운전석 시트 보다 딱딱한 감이 있지만, 사무용 의자라면 딱딱한 메모리 폼이 오래 써도 무너지지 않아 허리가 덜 아플겁니다.

제 평가는: 컴퓨터책상용 의자가 필요한데 딱히 고를 선택지가 없으시다면 꽤 괜찮은 선택이 될 의자입니다.

Posted by HDS-GTR
{ ? }※ 스팸 트랙백 차단중 ...

댓글을 달아 주세요